30_고려청자의 정점을 만나다 부안청자·강진청자 2019-02-20T10:32:59+00:00

Acme of Goryeo Celadon : Celadon from Buan and Gangjin

국립전주박물관: 고려청자의 정점을 만나다 부안청자-강진청자

국립전주박물관

2018.09.22 – 2019.02.10

  • 무료전시
조회 242
방문 241
재방문 37

국립전주박물관은 전라도 정도 1000년과 고려 건국 1100주년을 기념하여 고려시대 물질문화의 정수精髓인 청자를 조명하는 전시를 마련하였습니다고려시대에 많은 문화유산이 있었지만 그 중 제일의 명품은 청자가 단연코 으뜸일 것입니다고려의 시인 이규보李奎報는 명품 청자의 아름다움을 하늘의 조화라고 표현하였습니다.

이번 전시는 고려’, ‘전라도’ 나아가 청자의 대명사인 부안청자와 강진청자’, 또한 서해안 해저 인양 청자를 통해 본 유통’ 까지 4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구성하였습니다무엇보다도 고려 청자생산의 양대 산맥인 전북 부안扶安과 전남 강진康津에서 만들어진 최고급 청자를 한 자리에서 만나는 뜻 깊은 자리인 만큼고려문화의 정수로 자리매김한 청자를 통해 고려와 전라도의 의미를 다시 한 번 되새길 수 있는 역사적인 만남의 장이 되었으면 합니다.

이미지

총 8개의 이미지

위치

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쑥고개로 249 국립전주박물관

*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,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.

error: Content is protected !!